태그 : 정미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Love Today

그래 그럴 수도 있겠지그래 그럴 수도 있어좋은 것만 생각할까, love today꿈을 꾸면 흰 눈이 폴폴눈을 뜨면 바람 솔솔좋은 일만 생각할까, love today휘파람을 불며 고개를 끄떡거리며발을 구르고 손뼉을 치면서종이비행기 접듯이 마음을 접고내가 못 하는 건 시간에 맡겨오늘은 제발 나를 찾지 말아요오늘은 나를 못 본 척 해줘요바람이 불어서 더 좋아...

꽃들이 피고 지는 게 우리의 모습이었어

잠을 푹 자도 몸이 무거워이유도 없이 맘이 쓸쓸해시계 없이도 시간은 흘러하루는 길고 일년은 짧아누굴 만나도 괜히 허전해별일 없이도 맘이 고단해봄이 지나면 가을이 오네계절은 잘도 흐른다꽃들이 피고 지는 게우리의 모습이었어영원하길 바랬지만그런 건 없었지지루하고 똑같은 하루가가끔은 눈물 나게 고마워나의 인생은 이런 건가하늘은 높기만 하네수고한 그대여 잘 자요...
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