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정준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고요

물 넘기는 소리만 들려 아무 할 말 없이 바라보기만 할게 다신 못 보잖아 이렇게 사랑스러운 너를 이제 다시 볼 수 없잖아너를 안고 있는 소리만 들려아무 할 말 없이 느끼고 싶어 너의 온도 너의 촉감 머릿결과 너의 귀는 듣지 않고 만지고 싶어자 그대 일어나면 이별이 시작돼요 이렇게 가만있으면 아직 애인...
1